안동시립합창단 제22회 정기공연 - ‘Bach의 유산’
안동시립합창단 제22회 정기공연 - ‘Bach의 유산’
  • 권기일 기자
  • 승인 2021.11.22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립합창단 제22회 정기공연‘Bach의 유산이 오는 25일 저녁 730분 웅부홀에서 진행된다.

이번 안동시립합창단 제22회 정기공연‘Bach의 유산은 고전주의 시대의 주도적 작곡가 요한 제바스티안 바흐가 작곡한 합창 작품들 중가장 위대한 3대 합창에 꼽힐 정도로 난이도가 높은나단조 미사(Mass in B Minor) BWV 232’마니피캇(Magnificat) BWV 243’의 작품을 선보인다.

또한 바로크 전문의 소프라노 석현수, 전수미, 알토 양송미, 테너 조태진, 바리톤 박흥우 독창자들과 오케스트라의 위계에서 벗어나 자주적이고, 자치적인 연주 활동을 추구하는 한국 최초의 협동조합 오케스트라로 창단되어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코리아쿱오케스트라가 함께하여 공연의 수준을 더욱 빛낼 것이다.

한편, 신승용 지휘자가 이끌고 있는 안동시립합창단은 안동시민들의 문화저변 확대에 기여하고자 코로나19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제21회 정기공연오페라 콜라주’, 기획공연 ‘5월의 합창과 다양한 찾아가는 공연으로 시민들의 문화저변에 노력해왔다.

안동시립합창단 제22회정기공연‘Bach의 유산은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에 따른 거리두기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초등학생 이상 관람이 가능하며, 관람료는 전석 무료로 자세한 내용은 전화 840-3600번 또는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art.andong.go.kr)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