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병원, 안전한 명절을 돕기 위해 응급의료 체계 강화
안동병원, 안전한 명절을 돕기 위해 응급의료 체계 강화
  • 권기일 기자
  • 승인 2020.01.22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26일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응급진료
권역응급센터, 권역외상센터, 경북심뇌혈관질환센터, 경북닥터헬기 정상운영

안동병원이 건강하고 안전한 명절을 돕기 위해 응급의료 체계를 강화한다.

경북권역응급의료센터는 응급환자 전용소생구역, 전용검사실, 전용병동, 전용중환자실, 전용수술실을 가동하고 10명의 응급의학과 전문의를 비롯해 응급전담 간호사와 지원인력이 근무한다.

권역외상센터는 교통량 증가에 따른 각종 사고 및 대형재난에 대비해 외상외과를 비롯한 9명의 외상센터 전담전문의가 근무하고 외상환자 전용 소생실, 전용 중환자실, 전용 병동, 전용 수술실 등을 가동한다.

경북 닥터헬기도 응급의학 전문의를 포함한 30여명의 항공의료팀이 일출부터 일몰까지 정상근무를 실시, 응급환자가 있는 경북권역에 10~25분이면 도착한다.

경북심뇌혈관질환센터는 심장질환, 뇌질환 등 심뇌혈관질환의 신속한 진단과 치료를 위해 심장내과, 신경과, 신경외과 의료진이 24시간 당직근무하고 심뇌질환 전용병동, 전용중환자실, 전용혈관조영치료실도 운영한다.

안동병원은 4대 권역센터 뿐만 아니라 모든 진료과별로 의료진 당직근무계획을 수립하고, 진료지원, 간호지원과 행정지원 인력도 근무를 실시해 환자발생시 신속 정확한 의료서비스 제공이 가능토록 했다.

또한 명절기간 병문안 방문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돼 병원 감염방지대책도 마련했다.

병원은 어린이나 노약자의 병문안은 자제 해 줄 것을 당부하고, 개인위생수칙 준수, 외부음식물 반입금지, 면회시간 준수 등은 계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