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약용작물 ‘우슬’ 계약재배 나서
안동, 약용작물 ‘우슬’ 계약재배 나서
  • 권기일 기자
  • 승인 2019.12.13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용작물의 안정생산과 유통 환경 개선을 위해 계약재배 추진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지역 약용작물 유통 활성화와 안정적인 생산 환경 조성을 위해 2020년도 약용작물 우슬계약재배를 추진하고 있다.

우슬은 식물 줄기에 있는 마디의 형상이 소의 무릎을 닮아서 쇠무릎이라 불리기도 하며, 관절염과 신경통 등에 효과가 있다. 현재 국내에서는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이나 생산량이 부족해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약용작물은 생산시기가 한정돼 있어 수요량에 맞추어 즉시 생산량을 늘리거나 줄일 수 없기 때문에 과잉생산 시 가격폭락과 작황 불황 시 가격 급등과 같은 문제가 매회 반복되고 있다.

이에 안동시농업기술센터는 약용작물의 안정생산과 유통 환경 개선을 위해 내년도 우슬 계약재배를 추진할 예정이다.

우슬 계약재배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안동시농업기술센터 약초특화팀(054-840-5685~6) 또는 읍면동 농업인상담소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