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용상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안동 용상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
  • 권기일 기자
  • 승인 2019.10.09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살기좋은 지역공동체 조성에 국비 등 612억 원 투자
경북도청 전경

경상북도는 ‘2019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안동시 용상동 등 도내 8(1,320억원)이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기존의 낡고 쇠퇴한 도시환경을 개선하고, 일자리와 도시의 성장 동력을 확충해 도시 활력 제고, 도시 경쟁력 강화 및 지역주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고자 하는 사업으로 국토교통부는 도시재생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사업 대상지를 선정하고 있다.

새로운 용오름을 위한 원기회복 용상이란 사업명으로 추진되는 이번사업은 쇠퇴위기인 용상동 일원의 활성화를 위해 마뜨리에 타운의 업사이클링, 불량 주거지내 환경개선, 기초생활 인프라 구축 등의 주거복지 향상, 마뜰하모니 공간 조성을 통한 살기 좋은 지역공동체 조성에 국비 등 612억 원이 투자된다.

용상동 사업대상지

주요 사업은 마뜨리에 빈상가를 리모델링하여 음식·예술복합 공간으로 활용하여 골목상권 활성화, 지역 내 주민들의 예술과 문화서비스를 제고하고 마을작가 양성을 통한 지역화합 유도 침체된 상업기능의 활성화 및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경동로(L=850m) 및 용상북로(L=1,000m)를 특화거리로 경관을 조성 주거환경 개선 및 기초생활복지 향상을 위하여 마을주차장, 공동텃밭, 골목길 정비, 마뜰 하모니공간을 통한 주민 화합 공간을 조성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